노인학대예방

홈 > 고객센터 > 공지사항
공지사항

노인학대예방

최고관리자 1 570


 

9958BB3B5B304B4E2C


말귀 못 알아 먹는 할배-진상 손님

 

저녁 시간 우연히 보게 된 포털사이트 실시간 급상승 검색어에 낯선 단어가 보였습니다.

 

무슨 내용일까 하고 찾아 본 내용은 정말 우울한 소식이었습니다의사소통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은 할아버지 손님에 대해 피자점 직원이 영수증에 그렇게 표시한 것이죠할아버지의 자녀가 그 영수증 문구를 보고 온라인 커뮤니티에 글을 올리면서 뉴스까지 나왔습니다피자 가맹점 본사는 부랴부랴 사과글을 올렸지만이미 많은 사람들이 알게 된 사건입니다.

 

노인을 무시하는 태도과연 이 피자가게만의 일일까요그렇지 않습니다학교 친구들과 방과 후에 들른 햄버거 가게에서 저도 비슷한 경험을 했습니다주문을 제대로 못해 서성거리는 할아버지를 뵌 적이 있었는데요햄버거 종류를 선택하고음료와 사이드 메뉴를 고르는 과정이 복잡하여 몇 번을 물으시며 곤란을 겪으셨습니다사실 복잡한 메뉴에 주문 절차까지처음 대하는 사람들은 사실 낯선 것이 정상이죠.

 

그런데도 뒤에서 기다리는 대학생 언니들은 할아버지가 다 들리도록 불평을 쏟아내기 시작했습니다그 모습을 본 후 나는 집에 와서 우리 할머니에게 젊은 사람들이 많이 가는 햄버거나 피자가게 등에는 가시지 말라고 당부했습니다그 할아버지의 모습에서 우리 할머니도 저렇게 사람들이 싫어하면 어떻게 하나 걱정이 되었기 때문입니다.

 

992EC4335B304B6E19

100세 시대라는 용어를 인터넷 뉴스나 방송 프로그램에서 자주 봅니다하지만 현실에서는 그 세월을 살아온 분들에 대한 공경은 보이지 않습니다모두가 100세 장수 시대가 된다는 말 뿐입니다내 주변에만 해도 80세 할머니, 84세 외할머니가 계십니다피자점이나 자주 가는 음식점에 노인들을 위한 메뉴 주문 직원이 있으면 어떨까요매장 이미지에도 더 도움이 되지 않을까요? 

 


6월 15일은 세계노인학대인식의 날!

 

9923C33F5B304B7F2C

 

우리나라는 2018년 현재 노인인구가 전체 인구의 14%를 넘겼다고 하는데요세계에서도 가장 빠르게 고령사회가 되고 있다고 하는데이런 시대에 우리는 노인들을 위해 무엇을 해야 하는지에 대한 고민이 부족한 것 같습니다노인인구가 점점 증가하고노인에 대한 각종 사건 사고도 자주 일어지만 그때 뿐인 경우가 많지요.

 

특히 노인학대 문제는 더 이상 특별한 뉴스가 아닙니다노인학대의 가해자는 모르는 사람이 아니라 그들을 부양해야 할 아들을 포함한 가족이나 노인 요양 시설이라는 것도 마음이 아픕니다.

 

지난 6월 15일은 세계 노인학대인식의 날 이었습니다. 노인에 대한 부당한 처우를 개선하고 노인학대의 심각성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촉구하기 위해 세계 노인학대방지망(INPEA)이 2006년부터 유엔(UN)과 세계보건기구(WHO)와 함께 정한 세계기념일인데요우리나라도 2017년부터 노인복지법개정을 통해 이날을 공식적인 노인학대예방의 날로 정했답니다. '노인학대'란 신체적정서적언어적 학대 및 유기방임으로 인한 소외를 모두 포함하기 때문에 노인복지법』 39조에 따라 아래와 같은 행위 모두 노인 학대에 해당한다고 볼 수 있습니다.

 

 

노인복지법
제39조의9(금지행위) 누구든지 65세 이상의 사람(이하 이 조에서 "노인"이라 한다)에 대하여 다음 각 호의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행위를 하여서는 아니된다.
1. 노인의 신체에 폭행을 가하거나 상해를 입히는 행위
2. 노인에게 성적 수치심을 주는 성폭행ㆍ성희롱 등의 행위
3. 자신의 보호ㆍ감독을 받는 노인을 유기하거나 의식주를 포함한 기본적 보호 및 치료를 소홀히 하는 방임행위
4. 노인에게 구걸을 하게 하거나 노인을 이용하여 구걸하는 행위
5. 노인을 위하여 증여 또는 급여된 금품을 그 목적외의 용도에 사용하는 행위
6. 폭언, 협박, 위협 등으로 노인의 정신건강에 해를 끼치는 정서적 학대행위 

 

 

노인이 되면 청년일 때 보다 행동이나 판단이 느려지고눈과 귀가 어두워지는 게 당연합니다조금은 안 들리셔도조금은 느리셔도우리 주변의 할머니 할아버지를 나의 가족이라 생각해 보고 기다려드리는 마음의 여유를 가진다면 어떨까요아니면, “제가 도와드릴게요.” 하면서 차근차근 함께 해결해 나가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나는 네 도움 받기 싫어!” 라고 하면서 화를 낼 노인은 없을테니까요.

 

크게 보면어르신들에게 느리다거나말을 잘 못알아 듣는다고 수군대는 것 자체도 학대일지 모릅니다우리는 모두 늙어갑니다지금 노인의 모습이 훗날 나의 모습이 될 수도 있다는 걸 절대 잊어서는 안됩니다그리고 그게 바로 노인을 공경해야 할 이유입니다.

 

 

992E1E345B304BBB1B

 

학교에서도 배려 교육을 좀 더 했으면 좋겠습니다노인을 공경하는 것이 법률만 있다고 해결되는 건 아니라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우리 모두 할아버지 할머니들께 마음을 열고 귀를 열고 손을 내밀었으면 좋겠습니다.

 

글 10기 법무부 블로그기자 최인화(중등부)

 

 

1 Comments
박수미 2020.10.29 22:25  
직원 분들이 따뜻하게 대해주시는 모습을 보고 안심이됩니다..누구나 늙는다는 것을 보면 더 어르신께 잘해드려야겠어요..